[영상] 장제원 의원이 김명수 대법원장 후보를 평가하는 법


김명수 후보자 인사청문회
장제원 의원 “쿠데타 이후에나 있는 인사”

12일 국회에서 열린 김명수 대법원장 후보자 인사청문회. ‘김 후보자는 대법원장 깜이 안 된다’는 취지의 장제원 자유한국당 의원의 발언이 논란이 됐습니다. 장 의원은 “춘천경찰서장이 경찰 총수가 되고, 육군 준장이 육군참모총장을 하는 셈이다. 이런 것들은 쿠데타 이후에나 있는 것”이라고 비난하며 김명수 대법원장의 경력과 경륜을 문제 삼았습니다. “해도해도 어쩌면 그렇게 전임 대법원장의 밑으로만 다니냐”는 장 의원의 지적에 김 후보자가 웃음을 짓자 “웃지말라”고 말하기도 했죠.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이 “모욕적”이라며 반박하는 장면도 나왔습니다. 장 의원의 신랄한 비난, 영상으로 만나보시죠.

박다해 기자 doall@hani.co.kr

I do not have any replies, so please write first ~

한겨레

Following 1 Follow 1

더불어 행복한 세상 

0 0 0